《빗소리》歌詞:by 李文世 MP3歌詞

《빗소리》歌詞:

作曲 : 임헌일
作詞 : 정미선/임헌일
빗소리
음악소리
참 포근하게
내 맘을
감싸주네
다 이해한다는
것처럼
이 맘쯤
떠오르는
그리운
이름들
사이로
유난히
아파오는
미운 그대 얼굴
듣고 싶은
그 목소리
내 맘속에
아주 희미하게
잊혀진
그 시절
꺼내놓고
또 사라져버리네,
꿈처럼
빗소리
음악 소리
참 포근하게
내 맘을 데려가네
우리가 마주
보고 많이 웃던 그때
그 목소리
내 맘속에
아주 희미하게
나에게다정히 웃어주고
이내사라져 버리네
오늘처럼
손 내밀면
닿을 것 같은
그 자리에 조금은
더 야윈듯한
당신의 모습이
다시 선명하게
나의 아픈 마음
다 알아주고 말없이
안아준다면
마치 그날처럼
비가 내리는 기억
속을 하염없이
거닐고 싶어